조용필 팬클럽 미지의 세계 Cho Yongpil Fanclub Mizi

뉴스

신문사  
기사 날짜  


歌王 가라사대 "이것이 음반이다"


지난달 30일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있었던 ‘조용필 수중(水中) 콘서트’는 “이것이 공연이다” 하는 가왕(歌王)의 포효였다. 그가 이번엔 “이것이 음반이다” 하듯, 18번째 음반 ‘오버 더 레인보우(Over The Rainbow)’를 내놓았다. 1998년 발매한 ‘친구의 아침’ 이후 무려 5년 만이다.

조용필은 녹음 때 오토튠(Autotune·불안한 음정을 잡아주는 기기)이나 펀칭(Punching·좋은 음만 골라서 편집해 노래를 완성하는 기법)을 절대로 하지 않는다. 그는 ‘단 한 번’ 노래를 불러 녹음을 끝내는 것으로 유명하다. 물론 수많은 연습이 앞선다. 사실 이렇게 하는게 당연한데도, 기계만 믿고 함부로 스튜디오에 들어서는 ‘무늬만 가수’가 워낙 많다보니 조용필의 ‘정상적인 녹음 방식’이 오히려 유명해진 것이다.

조용필은 최근 “이제 클래식 공부를 할 것이고 그게 내 음악의 갈 길”이라고 말해왔다. 그는 내년 초 런던과 아일랜드, 브로드웨이를 돌며 뮤지컬과 오페라 순례를 한다. 이번 음반은 그의 이런 음악적 관심이 드러나는 작품이다. 모든 곡에 대규모 오케스트라를 동원했다.

작년 말 예술의전당 공연에서 첫선을 보이고, 며칠 전 잠실에서도 들려줬던 첫 번째 곡 ‘태양의 눈’에서 그는 오페라틱하게 변신했다. 오케스트라와 밴드 합주에 이어 장엄한 합창으로 시작하는 노래는 “어둠속을 다시 비추며/ 다가오는 그대여” 하는 부분에서 첫 번째 충격을 주고, “가슴시린 모습을/ 지켜보는 빛이여”에서 또다시 반전(反轉)된다. 이어 최희선의 날선 기타 독주가 한 곡의 록 오페라를 완성한다. 뮤지컬 ‘명성황후’의 연출자 윤호진씨가 이 곡을 듣고 “나한테 이런 곡을 써줄 것이지…”하고 섭섭해 했다는 후문이다.

여섯 번째 곡 ‘도시의 오페라’는 이 음반의 또 다른 이정표다. 시를 읊듯 변칙적 박자로 시작한 노래는 중반부에서 안정됐다가 “그대는 떠나도 추억은 남아/세월은 흘러도 사랑은 끝없네”에서 하이라이트를 이룬다. 명 PD 출신 주철환 이화여대 교수가 가사를 썼다.

이렇게 파격적인 모험을 감행한 음반에 대해 올드팬들은 너무 겁먹을 필요 없다. 또 하나의 명곡 ‘진(珍)’이 있다. 이 노래는 들을 때마다 온 몸에 소름을 돋게 하는 ‘킬러’다. 먼저 간 아내 안진현을 떠올리며 만든 이 곡은 10곡 중 가장 대중적인 멜로디로, 조용필 음색의 서정(抒情)을 극명하게 나타내준다. ‘위대한 탄생’ 베이시스트 이태윤이 곡을 썼고 여러 가사를 입혀봤다가 양인자의 ‘맞춤 가사’로 완성됐다.

이 밖에도 드보르자크의 신세계교향곡에 가사를 입힌 ‘내일을 위해’와, 조용필이 “사회 현실에 대해 처음 입을 연 곡”이라고 설명한 ‘일성(一聲)’ 등이 감상 포인트다.

누구보다 조용필의 후배 가수들과 앞으로 그처럼 35년 이상 음악을 하려는 지망생들이 반드시 들어볼 음반이다. 가능한 한 이어폰 말고 좋은 오디오 기기로 10곡을 연달아 듣길 권한다. 그러면 양단간의 결정을 내리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새로 열심히 음악공부를 하든가, 빨리 그만두든가.

(한현우기자 hwhan@chosun.com )


번호 제목 신문사 기사 날짜 조회 수
2473 [부산=뉴시스】울산 사찰 산사음악제 '염불보다 잿밥' [4]     21555
2472 "조용필 음반 다 팔렸나요?" 주말 전국 음반 매장은 온통 조용필 뿐이었다! file 조선일보-연예  2013-05-05  19694
2471 [일간스포츠] [김작가의 음담&악담] 조용필 'Over The Rainbow' [1] file     19268
2470 [일요신문] 한해 생일상 세번 받아? [2]     19225
2469 '가왕' 조용필, 19집 '헬로' 벌써 15만장 돌파! 어디까지갈까? 스포츠서울  2013-05-14  18838
2468 [조선일보] [만물상] 조용필 [3]     18801
2467 [웹진] 조용필의 로큰롤 오디세이 : ~ 1984 [4]     18678
2466 [헤럴드 경제] 콘서트 수익금 5000만원 삼성병원에 기탁 [1] file     18469
2465 [기호신문] 칼라스와 조용필 [2]     18447
2464 [문화일보] 째즈서'조용필'까지 " 음악은 위대했다 " [1]     18332
» [조선일보] [대중음악] 5년만에 18집 `오버 더 레인보우`낸 조용필 [2] file     18125
2462 [한겨레] 5년만에 18집 '오버 더 레인보우' 낸 조용필 [1] file     17813
2461 '대학내일'에 재미있는 기사가 떴네요. [3] file 대학내일  2013-04-29  17707
2460 [한겨레] 잠실벌 울릴 35돌 콘서트 [2] file     17697
2459 [스포츠투데이] 조용필 "친구여…"…‘위대한 탄생’ 멤버 최태완 척추 수술 [3] file     17662
2458 [한겨레] 햇빛 본 조용필 초기음반 ‘앰프 키타 고고’ [2] file     17631
2457 조용필, 시상식 불참불구 최고음반상 2관왕 쾌거[서울가요대상] [1] 마이데일리  2014-01-23  17561
2456 [스포츠서울] 조용필-서태지 맞비교 '가요팬 흐뭇' [6]     17538
2455 조용필, 2013년 뜨겁게 마무리한다 [2] 티브리포트  2013-12-02  17258
2454 [스포츠서울/굿데이] 조용필 팬클럽 기념책자 발간/ 조용필 팬클럽 '더 히스토리' 발간 [2] file     17247

공식 미지 트위터

뉴스 - News

조폐공사, 조용필 50주년 메달 수익 음악 영재 발굴에 기부

조폐공사, 조용필 50주년 메달 수익 음악 영재 발굴에 기부 조폐공사,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 수익금 '음악역 1939' 전달식 (왼쪽부터 조폐공사 류진열 사업 이사, 김성기 가평군수, 음악역 1939 송홍섭 대표) [음악역 1939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한국조폐공사가 제작한 '가왕'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 판...

뉴스 - News

조폐공사, 조용필 메달 수익금 일부 음악영재 '후원'

조폐공사, 조용필 메달 수익금 일부 음악영재 '후원'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가 '조용필 데뷔 50주년 기념메달' 판매 수익금 중 일부를 음악영재 지원 사업에 후원한다.   공사는 11일 경기도 가평 뮤질빌리지 '음악역 1939'에서 조용필 데뷔 50주년 기념메달 판매 수익금 가운데 2500만원을 가평군과 함께 가평뮤직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