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팬클럽 미지의 세계 Cho Yongpil Fanclub Mizi

뉴스

조용필, 더 열광해도 된다

2013.05.03 19:52

꿈의요정 조회 수:8596

신문사 헤럴드경제 
기사 날짜 2013-05-02 
헤럴드경제=서병기 기자]‘바운스' ‘헬로'를 비롯한 조용필의 새 음반인 19집은 음악평론가들의 극찬을 받았고, 10대부터 60대까지 이 노래들에 열광하는 현상이 나오고 있다. 하나의 사회현상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 일각에서는 조용필을 너무 신격화시키는 게 아니냐는 말도 들린다.

조용필의 신보 ‘헬로'는 두 가지 면에서 좋았다. 콘텐츠가 좋았고, 그 콘텐츠를 전달하는 홍보 마케팅 전략이 좋았다. 신보를 낼때마다 트렌드와 실험 사이에서 고민한 결과물을 선보이곤 했던 조용필은 이번에는 특히 동시대의 젊은 음악들을 대폭 수용했다. 모던록에 일렉트로닉을 사용해 비트있는 사운드로 만들어내 세련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젊은 스타일의 음악을 한다고 10~20대의 열광을 이끌어낼 수 있는 건 아니다. 63세의 중년이 이런 젊은 음악을 소화해낼 감각이 있어야 한다. 한 중년 아저씨에게 ‘바운스'를 부르게 했더니 트로트 느낌이 조금 나더라고 한다. 젊은 음악을 소화해내는 미세한 감각이 필요하다는 얘기다. 조용필은 기교가 아닌 감성으로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녹여냈다.

완성도도 뛰어나고 젊은 음악이라 해도 소비자를 끌어들이는 판촉전략이 빈약하다면 단시간에 열광 분위기를 이끌기 어렵다. 입소문에 의한 자연발생적 확산의 경우도 있지만 요즘은 콘텐츠만 좋다면 SNS 등 각종 홍보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 조용필의 16~18집이 완성도는 괜찮은데도 비교적 조용히 지나갔음을 생각하면 더욱 그렇게 해야 한다. 20130502000349_0_59_20130502133002.jpg
‘헬로'의 마케팅은 티저 마케팅, ‘바운스' 선공개, 쇼케이스, 공연으로 이어지며 아이돌 가수못지 않은 전략을 구사했다. 20대 아이돌의 SNS에 올린 반응은 신곡 관심의 확산에 크게 기여했다. 룸펜스가 만든 뮤직비디오는 환상적이며 사이키델릭하다. 조용필 19집의 홍보 마케팅 전략은 학위 논문 감으로도 충분하다.

‘헬로'에 수록된 노래들의 극찬에 이어 나타난 조용필에 대한 찬양 일변도 현상을 놓고 좀 지나치지 않냐는 시각도 있다. 하지만 오히려 10~20대 아이돌 음악에 치우친 대중음악계에서 소외됐던 중년가수를 약간 배려한 정도로 받아들여져야 한다. 조용필의 등장으로 살짝 ‘가요 르네상스’ 느낌이 나는 것도 사실이다.( 내용면에서는 그렇지 않은데, 체감적으로 그렇게 느껴진다는 건 조용필의 존재감이 대단하다는 증거다.)

조용필의 신보는 아이돌 그룹 위주로 획일화된 음악시장에 가창력 위주의 음악을 확산시키는 계기로 작용할 듯하다. 조용필이 음악의 다양성에 기여하는 것은 사실이지만, 기존 음악판의 예외적인 사례로 머무를 듯하다. 음악평론가 김작가도 “조용필의 ‘헬로'가 기존 음악시장을 재편하기에는 무리다. 중년가수의 추억마케팅이 아니라 동시대적인 음악과 마케팅, 홍보 플랫폼 등에 대한 동기부여 정도의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하나의 모범사례로 볼 수 있다”고 평했다.
번호 제목 신문사 기사 날짜 조회 수
2093 조용필, '뮤뱅' 이어 '음중' 1위.."후배들의 귀감" 스타뉴스  2013-05-04  5813
2092 조용필, '뮤뱅' 1위..23년만 가요프로 정상 '쾌거' 스타뉴스  2013-05-03  4959
2091 조용필, '뮤직뱅크' 1위.."훌륭한 후배 많은데..안믿겨" 오센  2013-05-03  5956
2090 통이 크긴 크구나… 조용필의 '감동 선행' [1] 스포츠한국  2013-05-03  11341
2089 조용필도 빌보드 진입? 싸이와 정면 대결하나 스포츠서울  2013-05-03  5073
2088 조용필 23년만에 지상파 음악방송 1위하나 ‘뮤직뱅크’ 정상 유력 [1] 뉴스엔  2013-05-03  5008
2087 조용필 19집 '헬로', 국내공인 가온 주간 1위 등극 스타뉴스  2013-05-03  5547
2086 '가왕' 조용필, '초등학생 뮤직비디오'에 사인 CD 화답 서울=뉴스  2013-05-03  9295
2085 '가왕' 조용필이 '런닝맨'에 출연하는 모습을 볼 수 있을까? 스포츠서울  2013-05-03  5769
2084 ‘가왕’ 조용필을 행사에 모시려면 개런티는 얼마나? 일간스포츠  2013-05-03  6365
2083 가왕의 화려한 귀환이 끄집어낸 저작권의 안타까운 진실 조선일보  2013-05-03  5277
2082 문체부 "조용필 본인 저작권 일부 없는 것 맞아" 머니투데이  2013-05-02  4863
2081 "조용필 논란의 31곡 공연·방송 저작권료 정상 분배" 이데일리  2013-05-02  6173
2080 "조용필, 공연하면서 저작권료 받고 있다"…문체부 확인 뉴시스  2013-05-02  4649
2079 美 빌보드, ‘가왕’ 조용필 집중조명 파인낸셜뉴스  2013-05-02  5846
2078 조용필 31곡 저작권 영영 못찾나..논란 레코드사 묵묵부답 뉴스엔  2013-05-02  5176
» 조용필, 더 열광해도 된다 헤럴드경제  2013-05-02  8596
2076 듣고 느끼라…혁신의 아이콘 조용필 스포츠동아  2013-05-01  7140
2075 빌보드, 조용필 조명.."한국 가요계 살아있는 전설" 연합뉴스  2013-05-01  6583
2074 [결과론적으로 말해서]21세기는 심각한 조용필을 원했을까? 텐아시아  2013-04-30  6234

공식 미지 트위터

뉴스 - News

조폐공사, 조용필 50주년 메달 수익 음악 영재 발굴에 기부

조폐공사, 조용필 50주년 메달 수익 음악 영재 발굴에 기부 조폐공사,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 수익금 '음악역 1939' 전달식 (왼쪽부터 조폐공사 류진열 사업 이사, 김성기 가평군수, 음악역 1939 송홍섭 대표) [음악역 1939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한국조폐공사가 제작한 '가왕'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 판...

뉴스 - News

조폐공사, 조용필 메달 수익금 일부 음악영재 '후원'

조폐공사, 조용필 메달 수익금 일부 음악영재 '후원'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가 '조용필 데뷔 50주년 기념메달' 판매 수익금 중 일부를 음악영재 지원 사업에 후원한다.   공사는 11일 경기도 가평 뮤질빌리지 '음악역 1939'에서 조용필 데뷔 50주년 기념메달 판매 수익금 가운데 2500만원을 가평군과 함께 가평...